r e a l k w a n g . n e t

Cetegorynotice (9)사회 (16)스포츠 (6)연예 (6)해외 (3)기타 (13)
join  login
name realkwang
subject 미국 쇠고기 냄새맡는 총리의 블랙코미디
file 1 IE000936840_STD.jpg (72.3 KB)

지난 6월 27일 미국산 쇠고기 검역이 재개된 첫날,  국무총리가 미국산 쇠고기가 보관되어 있는 냉동창고에서 고깃덩어리를 들고 냄새를 맡고 있는 사진이 언론에 소개됐다. 어이없어 실소를 금할 수 없었다.

광우병 위험이 있는 미국산 쇠고기에서는 어떤 특별한 냄새가 나는 것일까? 한승수 국무총리는 미국산 쇠고기가 안전하다는 것을 몸소 보여주는 홍보 효과를 노렸을 테지만, 한번만 더 생각해 보면 이 얼마나 가당찮은 블랙 코미디인가?

썩은 고깃덩이가 아닌 다음에야 미국산 쇠고기라 해도 얼었다 해동시킨 고깃 덩어리에서 무슨 특별한 냄새가 나겠는가? 정부의 이런 여론무마용 사진찍기는 오히려 국민들에게 불안감과 공분을 가져올 뿐이다.

미국산 소고기 '맛있다=안전하다'... 이 논술은 몇 점?

한승수 국무총리의 미 쇠고기 선전은 비단 여기에 그치지 않는다. 3일 <조선일보> 보도에 따르면 지난 2일 기독교총연합회 회장을 만난 자리에서 한 총리는 "우리집 손주도 있고 해서 어제 (미국산) 쇠고기를 사다 가족들과 함께 먹었는데 맛있더라"라고 시식 소감을 밝히면서 "국민이 안심하고 드셔도 된다"라고 말했다 한다.

'맛있다 = 안전하다'라는 이렇게 말도 안 되는 등식을 강요하는 국무총리를 어떻게 봐야 할까? 논술을 치러야 될 학생들이 이런 논리를 폈다면 교수였던 국무총리는 어떤 점수를 줄 것인지 진지하게 묻고 싶다.

또 하나, 국민들이 60여 일을 넘게 거리에 나선 이유를 한낱 먹을거리 투정으로 보는 그 시각이 더 큰 문제가 아닐 수 없다. 누가 미국산 쇠고기가 맛이 없어서 못 먹겠다고 했는가? 한우, 국내산 육우, 호주산 등등의 쇠고기가 맛이 없어 까다로운 국민 입맛을 맞추기 위해 미국산 쇠고기를 수입했는지 묻고 싶다.

그렇다면 이렇게 물을 수밖에 없다. AI 바이러스에 감염된 닭이 맛이 떨어져 살처분했는가? 천에 하나, 만에 하나 일어날 수 있는 '감염'에 대비하기 위해 수천 수만 마리의 생목숨을 땅에 묻는 것이다.

국민들이 원하는 것은 이런 '불안전한 요소'를 최대한 없애 달라는 것이다. 이런 국민의 요구에 "내가 먹어보니 맛있다. 그러니 안심하고 드셔도 된다"라고 말하는 국무총리를 보면서 누가 먹을거리 안정성을 믿고 신뢰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어느 나라 대통령이 남의 나라 쇠고기 먹으며 사진 찍을까?

이명박 대통령은 일본 출국에 앞서 외신 기자와 한 인터뷰에서 돌아오면 청와대에서 미국산 쇠고기를 시식한다고 말했다고 한다. 국무총리가 손자와 먹고 이야기한 '맛있더라, 그래서 안전한다. 국민도 촛불을 끄고 걱정 말고 먹어라'는 논리의 재방송과 별반 다르지 않다.

제발이지 그렇게 하지 마시라. 국민들에게 안전한 믿음을 주기보다는 국제 사회의 조롱거리에 지나지 않는다. 세상 어떤 나라가 남의 나라 먹을거리 안전을 홍보하기 위해 대통령이 직접 나서 시식하고 사진을 찍는다는 말인가? 자국의 쇠고기를 제쳐두고 미국산 쇠고기를 시식하며 안전을 이야기하는 광경을 세계 사람들은 어떻게 볼 것인가?

"한국산 쇠고기는 미국산 쇠고기보다 맛이 없나요? 안전하지 않나요?" 이렇게 묻는 외국 기자가 있다면 청와대는 어떻게 대답할 것인가? 제발이지 그만 두시라. 질좋은 한우을 키우고도 판로가 막혀 한숨짓는 한우 농가도 당신들의 국민이라고 생각한다면 이 기막힌 시식회를 그만 두시라.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이 미국 쇠고기를 홍보하고 국무총리가 미국 쇠고기가 안전하다고 말하고 청와대에서 미국산 쇠고기를 시식하는 이 참담한 현실에서 한우 농가는 어떻게 할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대한민국의 관료라면 국제회의장에서 한우의 우수성을 자랑하고 한우의 시식회를 열고 값싼 미국산보다는 안전한 한우를 선택하라고 홍보에 열을 올려야만 하는 것이 정상이 아닌가?

그런데도 미국에 충분한 검증을 요구해야 될 미국 쇠고기의 안정성 문제를 대한민국 관료들이 나서서 '맛있다=안전하다'라며 시식회를 반복한다는 것은 국제 사회의 조롱의 대상이 될 뿐이며 이에 따라 한우는 영원히 국제시장에서 경쟁력을 잃어버리게 될 것이다.

일본은 부시 대통령의 쇠고기 개방 확대 요구를 거절했다고 한다. 20개월 이하 살코기 수입의 기존 형태를 유지하겠다는 뜻이다. 구태어 일본 지도자와 대통령을 비교하지 싶지는 않다. 다만 청와대에서 미국산 소고기 굽고 '맛있어요, 안전해요'를 연발하며 사진 찍는 참담함을 제발이지 그쳐 주시길 바란다.

국민들과 머리를 맞대는 대통령이 되었으면 한다. 촛불을 들고 몰려드는 국민들보다, 촛불을 끄고 청와대에 등을 돌려 멀어져 가는 국민이 더 무서움을 아는 대통령이었으면 좋겠다.  






* 저건 진짜 무슨 짓거리일까...암만 내 좁은 상식으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되는 짓거리...그냥 생고기를 냄새맡아도 왠만큼 썩지 않고서야 구분할수도 없을거 같은데 지구반대편에서 얼려온 고기를 냄새맡으면 지가 어쩌겠다는건지 원..

참 나라꼴 잘돌아간다..

list       


27 英 언론 "앙리, 메디컬 테스트 받기위해 맨체스터로?"      realkwang 08-08-29 546
미국 쇠고기 냄새맡는 총리의 블랙코미디      realkwang 08-07-09 543
25 자이언트 올챙이? 거대 바다 괴물 사진 화제 - 댓글첨부 -  3    realkwang 08-07-08 760
24 EURO 2008 스페인 우승-      realkwang 08-06-30 508
23 존 테리 신발      realkwang 08-05-12 629
22 체조선수      realkwang 08-04-14 589
21 장대높이뛰기  2    realkwang 08-04-10 638
20 정형돈, '우리 결혼했어요'로 안티팬 양산하나      realkwang 08-04-07 859
19 장애여아 성폭행 노인에 첫 '신상공개' 판결      realkwang 08-04-04 596
18 ‘개, 가축이냐 아니냐’ 네티즌 갑론을박      realkwang 08-03-25 671
17 李대통령 컴퓨터 오작동 이유는 "비밀번호 몰라서"?      realkwang 08-03-17 772
16 공무원이 쓰레기 더미 뒤져 반지 찾아줘      realkwang 08-03-06 616
15 매주 TV 나와도 이름 없는 재연 배우 이중성  2    realkwang 08-03-06 637
list     prev [1][2] 3 [4][5] next
n s c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